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경제 > 생활경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배추는 수급여건 양호, 무는 단기적으로 공급부족 상황 지속 전망
등록날짜 [ 2018년04월02일 11시28분 ]

<수급 전망>
(배추) 겨울배추 저장량(평년 수준)과 시설 봄배추 재배면적(평년비 5.6%↓)이 적정 수준으로, 향후 가격 안정세 유지가 예상 된다. 다만, 노지 봄배추 재배의향 면적은 평년보다 다소 증가(평년비 5.2%↑) 했다.

(무) 겨울무 저장량(평년비 60%↓) 감소로 단기 공급부족이 예상되나, 시설 봄무 면적(평년비 34.5%↑) 증가로 점차 수급여건 개선 전망 된다.  노지 봄무 재배의향 면적은 평년 대비 10.1% 감소하였으나, 수급상 큰 문제가 없는 수준 이다.

<수급안정 대책> 
(겨울무) 정부 비축물량(6백톤)을 탄력적으로 방출하는 한편, 가정용 수요가 집중되는 주말을 중심으로 할인판매를 지속 실시할 예정이다.

(봄배추․무) 적정 재배면적 확보, 정부 수급조절물량 적기 운영, 농가 기술지도 강화 등을 통해 수급안정 도모 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중앙주산지협의회를 통해 자율적 재배면적 조절을 유도하는 한편, 작황 호조 등으로 공급 과잉 우려시 충분한 물량 수매비축 하고  채소가격안정제․출하안정제 물량을 활용한 적기 수급조절 실시 하며 산지 기동반 및 현장기술지원단 운영을 통한 생육 모니터링 및 농가 기술지도 강화로 안정생산 지원 할 예정이다.

농림축산식품부(이하 농식품부)는 노지 봄배추․무의 정식․파종시기를 맞아 수급점검 회의(3.29일)를 개최하여, 현재 출하 중인 겨울배추․무의 저장량, 봄배추․무 예상 재배면적 등 수급여건을 점검하고 수급안정 방안을 추진하기로 하였다.

<배추․무 동향 및 전망>
  배추와 무 수급여건을 보면, 배추는 전반적으로 공급여건이 양호하나, 무는 단기적으로 공급부족 상황이 지속될 전망이다.
  먼저 배추의 경우, 겨울배추 저장량과 시설 봄배추 재배면적이 적정 수준으로, 향후 가격 안정세가 유지될 전망이다.

3월 하순부터 5월 중순까지 출하되는 저장 겨울배추는 평년(84천톤) 대비 17% 증가한 99천톤으로 파악되나, 생육기인 1~2월 한파와 폭설로 저장성이 낮아 감모를 고려하면 평년과 비슷한 물량이 출하될 전망이다.

또한, 4월 하순부터 5월 중순까지 출하되는 시설 봄배추의 재배면적도 평년(584ha) 대비 소폭 감소(5.6%↓)한 551ha로 조사되어, 수급상 큰 문제가 없는 수준이다.
    * 시설 봄배추 가격 안정대 기대면적 : 473∼581ha (평년단수 적용, KREI)

이에 따라, 저장 겨울배추와 시설 봄배추가 출하되는 5월 중순경까지 배추 가격은 평년보다 소폭 높은 수준에서 안정세를 이어갈 것으로 예상된다.
    * 최근 배추 도매가격 동향(상품 기준) : (2월) 2,718원/포기 → (3월.상) 2,723 → (3월.중) 2,599 → (3월.하) 2,679 (평년비 20.4%↑)
    * 시설 작형은 특성상 기상 등에 따른 생산량 변동 폭이 작음

다만, 현재 정식단계로 5월 중순부터 출하되는 노지 봄배추는 농가 재배의향 면적이 평년(2,106ha) 보다 5.2% 증가한 2,216ha로 조사되어 사전에 재배면적 조절이 필요할 것으로 판단된다.
    * 노지 봄배추 가격 안정대 기대면적 : 1,769~2,170ha (평년단수 적용, KREI)
  무의 경우, 한파 피해에 따른 작황 부진으로 겨울무 저장량이 감소하여 단기적으로 공급물량이 부족할 것으로 예상되나, 시설 봄무 재배면적 증가 등으로 점차 수급여건이 개선될 전망이다.

겨울무 저장량은 평년(53천톤) 대비 60% 감소한 21천톤으로 파악되어, 저장 겨울무가 시장 출하물량의 전량을 차지하는 4월까지는 현재의 가격 강세 흐름이 지속될 것으로 예상된다.
    * 최근 무 도매가격 동향(상품 기준) : (2월) 1,897원/개 → (3월.상) 2,386 →(3월.중) 1,922 → (3월.하) 1,988 (평년비 89.5%↑)

그러나, 시설 봄무 재배면적은 평년(140ha) 대비 34.5% 증가한 189ha로 관측되어, 시설 봄무가 출하되는 5월 상순을 기점으로 가격은 하락세로 전환될 전망이다.

또한, 노지 봄무 재배의향 면적은 평년(1,147ha) 대비 10.1% 감소한 1,031ha로 조사되었으나, 수급상 큰 문제는 없는 수준으로, 노지 봄무가 출하되는 5월 중순경부터는 평년보다 소폭 높은 수준에서 안정적 시세가 형성될 것으로 예상된다.
    * 노지 봄무 가격 안정대 기대면적 : 1,023~1,184ha (평년단수 적용, KREI)
    * 노지 봄무 생산량이 평년 대비 19% 감소(재배면적 : 975ha, 평년비 20%↓)한 ’16년의 경우, 5~7월 가격이 평년 수준에서 안정세 유지

<배추․무 수급안정 대책>
  우선, 겨울무 저장량 감소로 4월 단기적으로 공급 부족이 예상되는 무에 대해서는 정부 비축물량(6백톤)을 탄력적으로 방출하여 추가적인 가격 상승을 최소화하는 한편 가정용 수요가 집중되는 주말을 중심으로 할인판매 행사(2월 넷째주~, 50톤/일, 개당 1,580원, 농협매장)도 적극적으로 펼쳐 소비자 구매 부담을 덜 계획이다.
  또한, 봄배추․무에 대한 적정 재배면적 확보, 정부 수급조절물량 적기 운영, 농가 기술지도 강화 등을 통해 향후 배추․무 수급이 안정되도록 다각적인 대책을 추진한다.

재배의향 조사결과, 면적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 노지 봄배추에 대해 중앙주산지협의회를 개최하고 관측 정보를 토대로 농가가 자율적으로 재배면적을 조절할 수 있도록 유도하는 한편 작황 호조 등으로 공급 과잉이 우려될 경우에는 충분한 물량을 수매비축하여 봄배추․무 수급을 안정시키면서 여름철 폭염․호우 등에 따른 고랭지배추․무 수급불안 위험에도 대비한다.
중앙주산지협의회란 주산지의 적정 생산량·재배면적을 결정·조정하기 위한 농식품부, 지자체, 농업인, 산지유통인, 농협 등이 참여하는 전국단위 협의체를 말한다.

아울러, 채소가격안정제․출하안정제를 통해 봄배추․무 수급조절 물량을 최대한 확보하고, 출하시기 조절 등을 통해 출하물량을 안정적으로 관리해 나갈 계획이다.

봄철 가뭄 등 기상악화에 대비하여 산지 기동반 운영(KREI)을 통해 생육 모니터링을 강화하고, 현장기술지원단(농진청 및 농업기술센터)을 운영해 병해충 방제, 시비, 물관리 등 농가 기술지도도 강화한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관계기관 협업 하에 봄철 배추․무 수급이 안정적으로 유지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하면서,

 “지역농협, 농가, 유통인들도 봄배추․무 재배면적이 적정 수준으로 유지되어 안정적으로 생산될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라고 당부하였다.
올려 0 내려 0
(함께 만들어 가는 인터넷 . 모바일 영웅뉴스)

< 저작권자 ⓒ 영웅뉴스(www.Hero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김종선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강원도 귀농귀촌 유치활동 본격 추진 (2018-04-03 19:22:10)
농업 관련 직업 진로 체험 제공 (2018-03-27 11:09:26)
역사적 순간 미리 본 남북정상...
역사적 남북 정상회담
아이도 탈수있는 온순한 국내산...
입국자 검역 사상 최대, 검역 ...
근로자 연차휴가 보장 강화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사망관련 ...
니카라과 여행주의 전지역 황색...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